그깟공놀이 으아, 결국 7차전 가네. 2009/10/24 00:09 by 미친낙타

그동안의 시리즈가 야구를 하자는건지 신경전을 벌이자는건지, 보는 입장에서 좀 짜증나는
면이 없지 않았는데, 오늘 경기는 존내 재미있었다.
구경꾼이 손에 땀을 쥘 정도였으니, 양팀팬들은 아주 똥줄이 바짝 타들어갔겠음.

잘 던지다가 로또준의 한방에 급격히 흔들리기 시작한 윤석민을 순간적으로 털어내는데 성공한
SK가 승리를 낚으면서 승부는 끝내 7차전으로 이어지겠다.

기아는 이용규의 삽질 도루가 찬물을 끼얹은 것과 김상현의 파울 홈런이 많이 아쉬울듯.
어제 SK 잉여 타격을 오늘은 기아가 선보이더라능ㅋ
반면, SK는 필요한 타점을 잘 뽑아내어 잘 지켜냈다고 볼 수 있겠다.
피로를 드러낸 고효준이 무너지며 위기를 맞았으나, 채병용이 그야말로 혼을 실은 역투로
막아내는 장면은... 휴, 괜히 응원을 보내고 싶을 정도였다니까.

정말 무서운 팀이다. 그 지경이 되었는데도 이렇게까지 하다니;;;


결국 7차전까지 왔다. 이젠 정말 모르겠네.
누군가의 말을 빌자면 '뒤가 없이 쫓기는 자'와 '앞만 보고 달리는 자'의 대결인데...
내일 그 승자가 가려지겠다.
누가 이기든 플옵처럼 허망하게 결정나면 용서 안할테야.



그나저나 이번 시리즈 정근우는...
야구는 안돼, 송구에 쳐맞어, 근데 또 괜히 욕까지 먹어...
죠낸 불쌍하다;;;;



덧글

  • 風林火山 2009/10/24 00:31 # 답글

    솩도 뭐 4회 이후 잉여모드였죠 ㅋㅋㅋㅋ 깝그누 이새끼 참...깝깝하더군욬ㅋㅋㅋㅋㅋㅋ
  • 미친낙타 2009/10/24 00:44 #

    그러게요ㅋㅋㅋㅋㅋㅋ SK 타자덜 투수덜한테 밥사야됨.
    정근우는 이번시리즈 마가 끼었다능;;;;
댓글 입력 영역